• 최종편집 2024-04-16(화)
 
2무위의_풍경2087,90.9x72.7cm,한지에_옻칠_금분.jpg
무위의 풍경II-87, 90.9x72.7cm, 한지에 옻칠 금분, 2023


갤러리로고.jpg

 

이형곤 초대展

" 무위의 풍경 "

2023.9.6 (수) ~ 9.22 (금)

장은선갤러리 (서울시 종로구 운니동 19번지)

www.galleryjang.com (02-730-3533)

Open AM 11:00 ~ PM 6:00 (월~토)/ 일요일,공휴일 휴관

 

3무위의_풍경2-96,100x80.3cm,한지에_옻칠_금분,2023.jpg
무위의 풍경II-96, 100x80.3cm, 한지에 옻칠 금분, 2023

 

4무위의_풍경2-105,130.3x97cm,한지에_옻칠_금분_2023.jpg
무위의 풍경II-105, 130.3x97cm, 한지에 옻칠 금분, 2023
5무위의_풍경2-60,162.2x130.3,한지에_옻칠_금분,2023.jpg
무위의 풍경II-60, 162.2x130.3cm, 한지에 옻칠 금분, 2023 

 

6무위의_풍경2-89,162.2X130.3CM,한지에_옻칠_금분,2023.jpg
무위의 풍경II-89, 162.2X130.3cm, 한지에 옻칠 금분, 2023
7무위의_풍경2-91`,60.6x72.7cm,한지에_옻칠_금분_29023.jpg
무위의 풍경II-91, 60.6x72.7cm, 한지에 옻칠 금분, 2023
 
8무위의_풍경2-106,97x130.3cm,한지에_옻칠_금분.jpg
무위의 풍경II-106, 97x130.3cm, 한지에 옻칠 금분, 2023


9무위의_풍경2-07,45.5x53cm,2023,한지에_토분,옻칠.jpg
무위의 풍경II-07, 45.5x53cm, 한지에 토분 옻칠, 2023

 

중견작가인 이형곤 선생은 세상에 대한 고찰을 옻칠회화로 표현한다.

 

작가는 마음을 비우고 내맡김으로써 자연의 이치를 따르는 무위의 가치를 변화를 수용하는 옻칠이 주는 깊고 묵직한 울림으로 전달하고 있는데, 한지에 입힌 옻칠과 금분으로 표현한 비구상작업은 삶의 방향에 화두를 던진다.


“ 나는 무엇이고 어디로 가는가”


이형곤 작가의 '무위의 풍경' 시리즈는 생명의 근원을 정형화된 틀에 갇히지 않은 자연스러운 형상을 드러낸다.

 

주체와 대상의 경계가 허물어져 본래 그대로의 모습으로 돌아간다.


가장 고요하고 평화로운 심연에서 보여지는 근원적인 풍경에 관한 성찰은 작업이 계속될수록 화면의 구성은 더 단순화되고 색의 사용도 단조로워진다.


작가만의 화면 구성과 색의 단조로움, 그리고 그에 수반하는 힘든 노동과 같은 작업의 과정은

오히려 작가에게 고요하고 평온한 수행의 시간이 된다.

 

옻칠은 작업의 과정이 까다롭지만 내구성과 항구성이 뛰어나고 재료의 가변성과 다른 소재와의 가합성이 마치 우주의 속성과 닮아 있다.


'무위의 풍경2' 시리즈는 뚜렷했던 형상을 여러 가지 변주를 통해 나타낸다.

 

비정형적 형상으로 경계가 사라지며 자유로운 형태와 다양한 색채가 중첩되거나 혼합되는 양상이 나타난다.


중앙에 자리잡은 황금색은 깨달음의 빛이다. 구상을 넘어선 추상은 감상자가 작품을 통해 작가와 소통하는 예술적 향유가 이루어진다.


곡식이 익어가는 9월의 하늘 높고 맑은 날.

고요하고 평화로운 일상으로 채워지길 희망하는 옻칠작품 30여점을 장은선갤러리에서 선보인다.


이형곤 작가는 개인전 29회, 단체전 200여회에 참여하며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으며 대한민국 미술인상 및 중국 문화예술교류협회에서 문화예술대상과 대한민국 국회에서 한류문화공헌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현재 영국 START ART GLOBAL LTD 소속작가로 있다.

김수미기자ieconomyseoul@naver.com

갤러리약도.png

 

태그

전체댓글 0

  • 7177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 무위의 풍경 " 이형곤 초대전 / 장은선갤러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