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의 토트넘, 2024-2025 EPL 개막전서 승격팀 레스터와 격돌

입력 : 2024.06.18 20:11
이메일 글자확대 글자축소 스크랩


[이코노미서울=스포츠팀] 손흥민(토트넘)이 다음 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개막전에서 승격팀 레스터시티와 만난다.

 

EPL18일 홈페이지 등 공식 채널을 통해 2024-2025시즌 일정을 발표했다.

 

새 시즌 EPL은 한국시간 817일 오전 4(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리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와 풀럼의 경기로 막을 올린다.

 

토트넘은 820일 오전 4시 레스터시티와의 원정 경기로 시즌을 시작한다.

 

손흥민이 주장을 맡고 있는 토트넘은 2023-2024시즌 EPL 5위에 오르며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진출권을 따낸 가운데 새로운 시즌을 앞두고 있다.

 

리그 첫 상대인 레스터시티는 2015-2016시즌 EPL 우승팀으로, 2022-2023시즌 EPL 18위에 그쳐 2부리그인 챔피언십으로 강등된 뒤 지난 시즌 챔피언십 우승으로 한 시즌 만에 EPL에 복귀했다.

 

손흥민은 20229월 열린 2022-2023시즌 레스터와의 8라운드 맞대결에서 해트트릭을 폭발한 바 있다.

 

토트넘은 레스터와의 1라운드 이후 에버턴, 뉴캐슬, 아스널, 브렌트퍼드, 맨유와 차례로 맞붙는다.

 

'황소' 황희찬이 활약하는 울버햄프턴은 817일 오후 11시 지난 시즌 리그 2위 팀 아스널과 1라운드에서 격돌한다. 울버햄프턴이 런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으로 원정을 떠난다.

 

토트넘과 울버햄프턴의 맞대결은 1230일 토트넘의 홈 경기, 내년 412일 울버햄프턴의 홈 경기로 예정돼있다.

2004년생 센터백 김지수를 최근 1군 선수단으로 승격시킨 브렌트퍼드는 818일 크리스털 팰리스와 1라운드 홈 경기를 벌인다.

 

이밖에 디펜딩 챔피언 맨체스터 시티는 819일 첼시와 리그 첫 경기에 나서며, 위르겐 클롭 감독이 떠나고 아르네 슬롯 감독이 부임한 리버풀은 817일 승격팀 입스위치 타운을 상대로 1라운드를 치른다.

 

스포츠팀 기자 ieconomyseoul@naver.com
© 이코노미 서울 & www.jaeconomy.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44169

뉴스 많이 본 기사

  1. 1"화성 아리셀 공장 화재 사망자 22명…연락 두절 1명 추가 확인"
  2. 2한화그룹, 미국 필리 조선소 인수… 국내 기업 최초 미국 조선업 진출
  3. 3에어컨 끄기 전'이 버튼' 꼭 눌러야 해
  4. 4정청래 구설에 불교 이어 해병대까지 뿔났다
  5. 5진수희 "尹, '이상민 경질' 보고서에 '어떤 XX가' 격노…여의도연구원장 잘렸다"
  6. 6중동 진출 ‘문(Biban)’ 두드릴 스타트업 모집
  7. 7현대자동차그룹, 미국 제이디파워 신차품질조사 1위 달성
  8. 8" 꽃과 나르시시즘 " 展 / 장은선갤러리
  9. 9삼성전자, 2024년 2분기 잠정실적 발표
  10. 10이재명, 공직선거법 이어 위증교사 사건도 9월말 결심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손흥민의 토트넘, 2024-2025 EPL 개막전서 승격팀 레스터와 격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